GLOBAL PORT 동북아 물류 중심, 여수광양항만공사가 선도하겠습니다. 

Home > YGPA > 공사뉴스 > 공사뉴스
  • 글씨 크게

    글씨 작게

    화면 인쇄

공사뉴스

이전 공사뉴스 보기

여수광양항만공사 보도자료

[210716] 여수광양항만공사, 해양폐플라스틱 업사이클 공정 현장 방문

파일다운로드 (210716) 여수광양항만공사 해양폐플라스틱 친환경 업사이클 공정 현장방문(사진1-1).jpg 파일다운로드 (210716) 여수광양항만공사 해양폐플라스틱 친환경 업사이클 공정 현장방문(사진1-2).jpg 파일다운로드 (210716) 여수광양항만공사 해양폐플라스틱 친환경 업사이클 공정 현장방문(사진2).jpg

해양폐플라스틱이 제품으로 업사이클 되는 과정 추적 하반기 국내 최초 해양폐플라스틱 업사이클 의류 생산 등

[210716] 여수광양항만공사, 해양폐플라스틱 업사이클 공정 현장 방문 관련된 이미지 입니다
[210716] 여수광양항만공사, 해양폐플라스틱 업사이클 공정 현장 방문 관련된 이미지 입니다
[210716] 여수광양항만공사, 해양폐플라스틱 업사이클 공정 현장 방문 관련된 이미지 입니다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는 광양항에서 수거한 해양폐플라스틱이 친환경 업사이클 제품으로 생산되는 프로세스를 추적하기 위해 최근 관련 현장을 방문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현장방문은 지속가능한 해양폐플라스틱 순환사업 추진을 위해 지난 9일 수거된 40톤백(1톤백은 1㎥)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가동되는 자원순환 체계에 대한 전문적인 이해도를 높이기 위함이다.

공사는 수거된 해양폐플라스틱의 분쇄·세척, 플레이크 생산, 칩 생산, 그리고 최종 리사이클 원사 생산까지 모든 과정의 연결성을 추적하기 위해 네트워크로 연결된 김포, 인천, 고령, 구미 등 전국 각지의 공장을 방문했다.

공사가 수거한 해양폐플라스틱은 우선 김포에 있는 페트병 재활용 공장에서 분쇄 후 1차 세척을 진행한 후 인천에 있는 공장에서 2차 분쇄 및 고온 세척 과정을 거친다.

이어 경북 고령에 있는 공장에서 용융을 통해 플라스틱 칩으로 제작되며 최종적으로 구미의 효성 공장에서 고부가가치의 해양폐플라스틱 리사이클 원사로 생산된다.

이후 브랜드 의류 업체에서 해양폐플라스틱 리사이클 원사로 다양한 의류·가방 등을 생산해 판매할 예정이며, 공사도 지역의 사회적기업과 손잡고 자체적인 제품을 생산할 계획이다.

공사는 지난해부터 광양항에 입항하는 선박에서 배출되는 플라스틱을 재활용하는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공사 관계자는 “올해 확대된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더 많은 해양 플라스틱을 업사이클해 새로운 글로벌 경영 패러다임으로 자리잡고 있는 ESG경영에 발맞춘 친환경 자원순환 활동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끝)


(사진설명1)
공사 관계자가 해양폐플라스틱 업사이클 공정이 이루어질 현장을 확인하고 있다.

(사진설명 2)
공사 관계자가 해양폐플라스틱 업사이클 원사 생산 공정이 이루어질 현장을 확인하고 있다.

(문의) 부서장 서휘원 사회가치혁신실장(061-797-4380), 담당자 이상용 과장(061-797-4374)

QR CODE

오른쪽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이 QR Code는 현재 페이지 의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현재페이지로 연결되는 QR코드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콘텐츠 담당자 :
물류전략실 은용주
전화 :
061-797-4422
콘텐츠 담당자 :
기획조정실 윤재관  
전화 :
061-797-4332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원저작자를 밝히는 한 해당 저작물을 공유 허용, 정보변경 불가, 상업적으로 이용불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