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PORT 동북아 물류 중심, 여수광양항만공사가 선도하겠습니다. 

Home > YGPA > 공사뉴스 > 공사뉴스
  • 글씨 크게

    글씨 작게

    화면 인쇄

공사뉴스

이전 공사뉴스 보기

여수광양항만공사 보도자료

[210503] 전국 항만 최초 항만 근로자를 위한 광양항 건강관리실 본격 운영

파일다운로드 (210503) 전국 항만 최초 항만 근로자를 위한 광양항 건강관리실 본격 운영.JPG

여수광양항만공사, 시범운영 기간 이용자 86.7% 만족 운영 시간 및 프로그램 확대… 안전보건 VR 등 도입 예정

[210503] 전국 항만 최초 항만 근로자를 위한 광양항 건강관리실 본격 운영 관련된 이미지 입니다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는 3일 전국 항만 최초로 항만 근로자를 위한 ‘광양항 건강관리실’을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공사는 열악한 항만 의료 인프라를 개선하고자 전남동부근로자건강센터(이하 건강센터), 부두운영사, 항운노조가 뜻을 모아 지난해 12월 광양항 선원회관 2층에 광양항 건강관리실을 구축했다.

이후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완화된 3월 개소했으며, 4월까지 한 달간 시범 운영을 진행했다.

공사는 시범 운영 기간 동안 건강관리실 이용자를 대상으로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용자의 86.7%가 만족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만족도 조사에서 항만 근로자들은 물류업 및 하역업 등 직종의 특성상 근골격계 질환 예방 프로그램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사는 건강센터와 함께 항만 업·단체의 의견을 수렴해 건강관리실 운영시간을 기존 2시간 운영에서 매주 월요일 8시간 운영으로 확대했다.

프로그램 또한 뇌심혈관계 질환 관리, 근골격계 질환 관리, 전문의 상담, 심리 상담 등 기존 상시 프로그램에 사업장 맞춤 프로그램(응급처치 교육·실습, 직무 스트레스 관리, 직업 트라우마 관리, 호흡기/청력 보호검사, MSDS(물질안전보건자료) 안전 교육 등)을 추가했다.

차민식 공사 사장은 “광양항 건강관리실이 항만 근로자들이 많이 방문하는 건강 증진 및 안전 의식 제고의 거점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근로자 재해 예방을 위한 항만 보건사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항 건강관리실은 보건프로그램의 다양성을 위해 안전보건 VR 기기와 콘텐츠를 이달 말 도입할 예정이다. (끝)

<사진설명> 차민식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이 광양항 건강관리실의 안전보건 프로그램을 이용하고 있는 모습

(문의) 부서장 조성래 안전보안실장(061-797-4480) 담당 김세라 대리(061-797-4484)

QR CODE

오른쪽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이 QR Code는 현재 페이지 의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현재페이지로 연결되는 QR코드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콘텐츠 담당자 :
기획조정실 은용주
전화 :
061-797-4331
콘텐츠 담당자 :
기획조정실 윤재관  
전화 :
061-797-4332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원저작자를 밝히는 한 해당 저작물을 공유 허용, 정보변경 불가, 상업적으로 이용불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