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PORT 동북아 물류 중심, 여수광양항만공사가 선도하겠습니다. 

Home > YGPA > 공사뉴스 > 공사뉴스
  • 글씨 크게

    글씨 작게

    화면 인쇄

공사뉴스

이전 공사뉴스 보기

여수광양항만공사 보도자료

[210329] 여수광양항만공사, 화학사고 원격 모니터링 사업 추진

파일다운로드 (210329) 여수광양항만공사, 화학사고 원격 모니터링 사업 추진.jpg

환경부, 전라남도, 여수시와 업무협약 광양항 여수지역 및 여수산단 안전공조체계 강화

[210329] 여수광양항만공사, 화학사고 원격 모니터링 사업 추진 관련된 이미지 입니다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는 29일 여수시청 종합재난상황실에서 환경부, 전라남도, 여수시와 함께 ‘노후산단 유해화학물질 유·누출 원격 모니터링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양항(여수지역) 및 여수국가산단은 국내 화학물질 취급량(연간 약 3,600만톤)이 가장 많고, 착공된 지 50여년이 경과해 시설이 노후화된 상황 등을 감안해 한국판 디지털뉴딜 사업인 이번 사업의 시범사업 지역으로 최종 선정됐다.

이 사업은 고해상도 열화상카메라 등을 활용해 유해화학물질 등의 유?누출을 원거리 및 지역단위로 24시간 실시간 측정하고, 결과값을 인공지능이 분석하며, 필요 시 드론 등으로 정밀 확인할 수 있는 조기 감지 및 수습지원을 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이다.

약 60여억원의 국비를 투입해 올 하반기 사업을 착수하고, 내년 상반기부터 시범운영에 들어가며 그 결과를 바탕으로 2025년까지 전국 총 15개소로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공사는 이번 협약에 따라 사업부지 제공에 협조하고, 모니터링 시스템으로부터 확인 가능한 화학사고 정보를 관계기관 등과 함께 공유해 주변의 화학사고 대응 공조체계를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차민식 사장은 “디지털 기술 기반의 이번 사업을 지원하고 공조체계를 구축하는 등 항만 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큰 걸음을 내딛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고 예방활동 및 유관기관과의 적극적인 협업 등을 통해 안전하고 쾌적한 광양항 조성과 더불어 지역 사회의 안전망 강화를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설명] 29일 여수시청에서 열린 ‘노후산단 유해화학물질 유·누출 원격 모니터링 사업 공동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김상호 전라남도 환경관리과장, 손삼기 환경부 화학안전과장, 박은규 여수시 환경복지국장, 김한춘 여수광양항만공사 여수지사장)

(문의) 부서장 김한춘 여수지사장(061-692-4335), 담당 문자랑 대리(061-692-4337)

QR CODE

오른쪽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이 QR Code는 현재 페이지 의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현재페이지로 연결되는 QR코드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콘텐츠 담당자 :
기획조정실 은용주
전화 :
061-797-4331
콘텐츠 담당자 :
기획조정실 윤재관  
전화 :
061-797-4332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원저작자를 밝히는 한 해당 저작물을 공유 허용, 정보변경 불가, 상업적으로 이용불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