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PORT 동북아 물류 중심, 여수광양항만공사가 선도하겠습니다. 

Home > YGPA > 공사뉴스 > 공사뉴스
  • 글씨 크게

    글씨 작게

    화면 인쇄

공사뉴스

이전 공사뉴스 보기

여수광양항만공사 보도자료

[220511] 여수광양항만공사, 하역장비 동력전환사업 업무협약 체결

파일다운로드 (220511) 여수광양항만공사, 하역장비 동력전환사업 업무협약 체결.jpg

광양항 대기질 개선 및 ‘컨’터미널 운영사 경쟁력 강화 추진

[220511] 여수광양항만공사, 하역장비 동력전환사업 업무협약 체결 관련된 이미지 입니다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 이하 YGPA)는 11일 월드마린센터에서 광양항서부컨테이너터미널(주)(이하 GWCT), 장금상선과 ‘광양항 하역장비 동력전환 사업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YGPA는 그동안 항만 대기질 개선을 위해 하역장비(T/C) 동력원을 경유에서 전기·하이브리드로 전환하는 방안을 관련업단체와 협의해 왔었다.

YGPA는 이번 협약을 통해 여수·광양항 미세먼지 저감과 광양항 물류경쟁력 제고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는다는 계획이다.

광양항 하역장비 동력전환 사업은 국내 항만 최초로 추진되는 민(民)·공(公) 공동사업으로, GWCT가 운영 중인 하역장비 23대를 경유에서 전기·하이브리드로 ‘23년 상반기까지 단계적으로 전환하는 것이다.

YGPA가 초기사업비를 지원하고 5년에 걸쳐 사업비 전액을 상환받는 형태로 추진된다.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연간 5.5톤의 미세먼지 저감과 연간 약 1만6천톤의 온실가스(CO₂eq·이산화탄소환산량)가 감축되고, ‘컨부두’ 운영사의 유류비는 연간 43억원이 절감될 것으로 YGPA는 예상했다.

박성현 사장은 “항만 대기질 개선에 대한 국민적 눈높이가 증대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협약을 통해 광양항 내 온실가스 감축과 함께 물류경쟁력 강화도 달성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YGPA는 앞으로도 다양한 노력을 통해 탄소배출 저감과 지역상생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끝)

<사진설명>
11일 광양항 월드마린센터에서 열린 ‘광양항 하역장비 동력전환 사업 업무협약식’에서 박성현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사진 가운데)이 김경태 GWCT 대표, 장금상선 임삼섭 상무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문의처) 부서장 정기철 물류전략실장(061-797-4420) / 담당 양대송 대리(061-797-4423)

QR CODE

오른쪽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이 QR Code는 현재 페이지 의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현재페이지로 연결되는 QR코드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콘텐츠 담당자 :
경영지원부 윤효승  
전화 :
061-797-4333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새창으로 열립니다.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원저작자를 밝히는 한 해당 저작물을 공유 허용, 정보변경 불가, 상업적으로 이용불가